로고

전북투어패스 최대 46% 할인, 놓치지 마세요

전북투어패스, 3월에 이어 “6월 여행가는 달” 캠페인 동참

이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5/30 [10:21]

전북투어패스 최대 46% 할인, 놓치지 마세요

전북투어패스, 3월에 이어 “6월 여행가는 달” 캠페인 동참

이기환 기자 | 입력 : 2024/05/30 [10:21]

▲ 전북투어패스 카페 플러스권


[뉴스야=이기환 기자] 전북특별자치도는 한국관광공사가 추진하는 ‘여행가는 달’ 캠페인에 전북투어패스가 6월 30일까지 동참해 도내를 비롯해 국내 여행 활성화에 앞장선다고 30일 밝혔다.

‘여행가는 달’ 기간(6.1.~6.30.) 중 해당 공식 누리집을 통해 전북투어패스(1‧2‧3일권/카페 플러스권)를 구매하면 최대 46%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전북투어패스는 24시간 또는 48~72시간 동안 전북자치도 내 주요 관광지‧전시관‧체험시설 등 유료 시설을 무료 입장하고 음식점, 카페 등에서는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모바일 패스권이다.

특히 전북자치도가 지난 3월 11일 출시한 ‘전북투어패스 카페 플러스권(12,900원/1매)’은 출시된지 80여 일간, 천 매를 판매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꾸준한 가맹점 발굴로 상품 경쟁력을 높여나간다는 방침이다.

‘전북투어패스 카페 플러스권’은 기존 통합이용권으로 누릴 수 있는 80여개의 자유이용시설 외에, 추가로 제휴시설에 없던 카페까지 무료로 최대 3곳을 이용할 수 있는 상품이다.

구매 후 지정기간 동안 도내 관광시설을 무제한으로 이용하는 통합이용권형의 장점은 그대로 살리고, 젊은층의 수요까지 충족시키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상품이다.

이남섭 전북특별자치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지난해 전북투어패스가 ‘가성비 좋고 편리하다’, ‘전북여행에 필수아이템이다’ 등 좋은 평과 함께 네이버 평점 5점 중 4.9점으로 높은 평점을 기록했다”며, “이번 할인 판매를 통해 전북자치도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가성비 좋은 여행을 제공하고 다시금 전북자치도가 매력적인 관광지로 발돋움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