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파주소방서, '배터리 공장' 화재예방 위한 유관기관 합동 간담회

이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7/10 [09:32]

파주소방서, '배터리 공장' 화재예방 위한 유관기관 합동 간담회

이기환 기자 | 입력 : 2024/07/10 [09:32]

▲ 파주소방서, ‘배터리 공장’ 화재예방 위한 유관기관 합동 간담회


[뉴스야=이기환 기자] 파주소방서는 지난 9일 관내 리튬이온 배터리 취급 사업장 ㈜이오에코에 방문하여 화재안전관리 방안 마련을 위한 유관기관 합동 간담회를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발생한 화성시 서신면 리튬 배터리 공장 화재를 계기로 시민 안전을 위협하는 금수성 위험물 원재료 및 완제품 저장·취급 업체에 대한 근본적인 안전관리 방안 마련을 위해 실시됐다.

리튬이온 배터리 화재는 진압된 후에도 재발화할 가능성이 높으며 배터리의 전해질이 고온에서 분해되어 에틸렌, 메탄, 일산화탄소 등 가연성 가스 및 유해 화학물질 등을 발생시켜 소방관의 화재 진압에 큰 어려움이 있다.

간담회 주요 내용으로는 ▲위험물 취급자·종사자 기초 안전교육 및 훈련 ▲화재 사례 공유를 통한 소방안전관리 인식 개선 ▲각 소관 분야별 제도개선 사례발굴 및 공유 ▲생산제품 및 취급 원자재 확인을 통한 맞춤형 현장 컨설팅 등으로 소방서장을 비롯한 파주시청 기업지원과, 안전총괄과 등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함께 참여해 논의했다.

이상태 서장은 “지난 6월에 발생한 화성 배터리 공장 화재와 같은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관내 배터리 관련 공장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화재안전 컨설팅을 진행하고 외국인 근로자를 위한 소방안전교육 등 다양한 예방 활동을 전계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